전체 기자
닫기
김광연

fun3503@etomato.com

안녕하세요 뉴스토마토 김광연입니다
박홍근 "오늘 중 검찰개혁안 법사위 심사 완료"

"박병석, 좌고우면 말라…국민의힘, 윤석열 국회출장소 역할 안돼"

2022-04-26 10:51

조회수 : 1,217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박홍근 민주당 원내대표가 26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뉴스토마토 김광연 기자] 박홍근 민주당 원내대표는 26일 검찰개혁안 관련해 "오늘 중에 국회 법제사법위원회(법사위) 심사가 완료될 것"이라고 말했다. 민주당은 앞서 22일 박병석 국회의장 중재로 여야가 합의안 중재안대로 국회 통과를 강행한다. 국민의힘이 여야 합의를 파기한 만큼 재협상은 없다는 방침이다. 
 
박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민주당은 국회가 국민 앞에 약속한 검찰개혁안 합의안을 준수하기 위해 어제 밤 늦게까지 법사위 법안심사제1소위원회를 열어 검찰청법·형사소송법 조문 작업을 진행했다"고 했다. 법안소위와 법사위 전체회의를 거치면 본회의만 남게 된다.
 
박 원내대표는 "박병석 국회의장께서도 좌고우면하지 않기를 바란다"며 "여야가 의원총회까지 거쳐 추인한 합의안의 무게를 아는 만큼 이제 본회의를 열어 법안을 처리해야 한다"고 압박했다. 검찰개혁안 중재안을 파기하고 재논의를 요구한 국민의힘을 향해서는 "취임도 하지 않은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의 국회출장소 역할을 할 게 아니라 합의안 처리에 지금이라도 동참하라"고 촉구했다.
 
민주당은 이날 법안심사소위와 법사위 전체회의 의결까지 끝낸 뒤 오는 28일이나 29일 본회의에서 검찰개혁안을 최종 처리한다는 방침이다. 다음달 3일로 예정된 문재인정부 마지막 국무회의에 법안을 상정, 의결한다는 게 최종 목표다. 새정부 출범 뒤로 미뤄질 경우 윤석열 당선인이 거부권을 행사, 법안은 무용지물이 될 가능성이 높다. 
 
김광연 기자 fun3503@etomato.com
 
  • 김광연

안녕하세요 뉴스토마토 김광연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