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유희석

포드, 멕시코 공장 계획 취소… 미시간 공장 증설하기로(1보)

조회수 : 2,178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유희석기자] 미국 자동차업체 포드가 멕시코에 16억달러를 투자해 공장을 짓기로 한 계획을 취소했다고 3일(현지시간) CNBC가 보도했다.
 
포드는 대신 미국 미시간주 공장 증설에 7억달러를 투자할 예정이다. 
 
포드의 이번 결정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당선인과 관련 있어 보인다. 
 
트럼프 당선인은 대선 과정에서 멕시코와 남미 등에서 생산되는 자동차에 대해 최고 35%의 관세를 부과하겠다는 공약을 내걸었다. 
 
트럼프 당선인은 이날 트위터를 통해 제너럴모터스(GM)의 멕시코 공장에 대해서도 비판했다.
 
트럼프는 "GM이 멕시코 공장에서 만든 '셰비 크루즈'를 미국에서 판매할 때 세금을 내지 않는다"며 "높은 세금을 물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유희석 기자 heesuk@etomato.com
  • 유희석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