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마감)기술주 하락에 혼조세…나스닥 2.13%↓
입력 : 2020-07-14 08:03:09 수정 : 2020-07-14 08:03:09
[뉴스토마토 우연수 기자] 뉴욕증시 주요 지수는 코로나19 백신 관련 소식에도 핵심 기술 기업 주가 하락하며 혼조세를 보였다.
 
13일(현지시각)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날보다 10.5포인트(0.04%) 상승한 2만6085.80에 마감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날보다 29.82포인트(0.94%) 하락한 3155.22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226.60포인트(2.13%) 하락한 1만390.84에 거래를 마쳤다.
 
이날 코로나 백신 후보 물질이 미국 식품의약국(FDA)에서 '패스트트랙' 승인을 받았다는 소식에 주요 지수는 장 초반 큰 폭으로 동반 상승했다. 후보 물질을 공동 개발 중인 화이자와 바이오엔테크는 각각 4%, 10.5% 이상 급등했다.
 
주요 기술주 역시 거래 초반 강세를 유지했다. 나스닥은 장 초반 1만824포인트까지 올랐으며 테슬라는 한때 16% 이상 폭등했다. 하지만 혼조세로 돌아서면서 테슬라 주가는 3% 이상 하락 마감했으며 마이크로소프트와 아마존 등도 3% 이상 하락세로 돌아섰다. 뉴욕증시 전문가들은 최근 대형 기술주의 가파른 상승에 따른 과매수 부담 등이 큰 폭의 급반락을 끌어냈다고 분석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우연수 기자 coincidenc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우연수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