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조문식

journalmal@etomato.com

안녕하세요? 조문식입니다 ^ ^
경기도 '9·19 평양공동선언' 1주년 기념 'Let’s DMZ' 개최

도, DMZ 중심 종합행사로 기획·추진

2019-08-28 15:01

조회수 : 1,761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조문식 기자] 경기도가 ‘9·19 평양공동선언’ 1주년을 기념하는 행사를 내달 연천·고양·김포 등 도 북부 일원에서 개최한다. ‘Let’s DMZ’로 명명한 이번 행사는 △DMZ 포럼 △Live DMZ △DMZ 페스타 △ART DMZ 등 4개 계획을 통칭하는 공동 브랜드다. 정동채 Let’s DMZ 조직위원장과 이화영 평화부지사는 28일 도청에서 브리핑을 하고 이번 행사를 위한 계획을 발표했다.
 
‘DMZ 포럼’은 남북평화협력과 DMZ의 평화적 활용방안에 관한 국제적 담론 형성을 위해 마련된 학술행사다. 고양 킨텍스에서 내달 19일부터 20일까지 열린다. 도는 ‘DMZ, 냉전의 유산에서 평화의 상징으로’를 주제로 열리는 포럼을 통해 남북 평화협력과 DMZ의 평화적 활용에 관한 실행 가능한 어젠다를 도출, 도가 추진하는 다양한 사업에 반영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Live DMZ’는 임진각 평화누리 야외공연장에서 내달 21일 펼쳐지는 대규모 음악 공연행사다. 이날 공연에는 유명 뮤지션의 축하공연과 함께 평화와 DMZ를 주제로 한 토크콘서트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마련된다. 도는 이번 행사가 음악을 통해 평화를 기원하는 것은 물론, 의미와 재미를 함께 찾을 수 있는 축제가 되도록 만든다는 방침이다.
 
‘DMZ 페스타’는 DMZ의 우수한 생태관광자원을 널리 알리기 위한 전시행사다. 고양 킨텍스에서 내달 18일부터 21일까지 열리는 행사는 ‘DMZ’, ‘평화’, ‘생태’, ‘관광’ 등 주제관을 중심으로 역사·음식·생태·평화 등을 주제로 한 토크콘서트 형태로 진행한다. 도는 파주·김포 등에서 평화 염원 걷기 행사와 DMZ 사진·미술 전시회 및 소공연 등 부대행사를 병행한다.
 
‘ART DMZ’는 지역축제와 연계해 마련된 예술행사로 이달 말 연천군 장남통일바라기 축제장과 내달 초 김포시 아트빌리지 일원에서 열 계획이다. 도는 평화를 염원하는 유명 작가들의 퍼포먼스를 시작으로 지역 아티스트들의 거리공연과 평화 작품을 완성해가는 애니메이션 제작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구상하고 있다.
 
정 위원장은 “경기도가 한반도 평화와 번영의 중심 역할을 해야 한다는 이재명 지사의 정책의지에 따라 전 세계인이 함께할 수 있는 행사를 개최한다”며 “한반도 평화의 중요성과 DMZ의 평화적 가치를 전 세계에 널리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고 말했다. 이 부지사는 “DMZ에서 보고 듣고 체험하는 모든 행사를 아우르는 이름”이라며 “문장에 함축된 무한한 확장성을 바탕으로 향후 다양한 사업들과 연계해 경기도 DMZ 관련 대표 축제 브랜드로 육성해 나갈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정동채 Let’s DMZ 조직위원장이 28일 도청에서 행사 추진 계획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사진/경기도
 
조문식 기자 journalmal@etomato.com
 
  • 조문식

안녕하세요? 조문식입니다 ^ ^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