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신항섭

kalthe@etomato.com

빠르고 정확한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브렉시트 표결이 연기됐다는데…정말 긍정적인걸까?

2018-12-12 11:06

조회수 : 1,624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테리사 메이 영국 총리가 11일(현지시간) 진행될 예정이었던 브렉시트 하원 표결을 연기했습니다. 이후 브렉시트 불안이 다소 안정됐다는 시장의 평가가 있는데요. 하지만 이번 표결연기는 오히려 혼란 가속으로 가는 길 같습니다.

메이 총리가 이번 표결을 연기한 이유는 딱 1가지 입니다. 바로 부결 가능성이 높기 때문인데요. 물론 이유로는 합의안에 담긴 북아일랜드·아일랜드 국경간 '안전장치'에 대한 하원의원들의 우려를 반영한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하지만 내용을 살펴보면 사퇴 가능성이 높아보여서 했던 어쩔 수 없는 선택으로 보입니다. 100표 이상의 차이로 의회에서 부결된다면 메이 총리에 대한 사퇴 책임설이 나올 것이라는 관측이 있었습니다. 또 수정안을 제시하는 방법도 있었으나 제시하지 못했고, 표결 직전이 돼서 연기를 택한 것입니다.

문제는 앞으로 메이 총리가 가시밭 길을 걸어야 할 운명입니다. 의회나 EU 둘 중 하나와라도 협상에 성공해야하는데 그게 쉽지 않아 보이기 떄문입니다.
 
브렉시트를 반대하는 시민들의 모습. 사진/AP·뉴시스

먼저 12월13~14일에 열리는 EU 정상회담에서 메이 총리는 EU와 수정안 도출을 위해 노력할 것으로 보입니다. 하지만 EU는 지난 11월부터 협상안 외 다른 안은 없다는 입장 입니다.

의회 표결도 메이 총리는 내년 1월21일전까지 하겠다는 입장인데 의회는 3월28일까지로 제시했습니다. 또 수정안이 만들어진다 하더라도 영국 내부 의회에서 수용될 수 있는 협상안 도출은 가능성이 낮습니다.

결국 협상 과정이 지지부진하게 이어질 것으로 예상되고 조기총선이나 제2 브렉시트 국민투표 상정 등이 제기될 가능성도 있습니다.

이로 인해 당분간 파운드화의 변동성이 심화될 수 있습니다. 이미 이번 표결 연기 결정으로 파운드화의 절하가 있었습니다. 달러 대비 파운드화 가치가 1% 이상 하락해 지난 2017년 4월 이후 처음으로 1.25달러 대까지 떨어졌습니다.
  • 신항섭

빠르고 정확한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