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김영택

현대제철, 중국 유소녀 축구단 육성 지원

레드엔젤스, 유소녀 축구선수들에게 기술 전수

2016-12-09 14:29

조회수 : 2,348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현대제철(004020)이 중국 유소녀 축구선수들의 기술 향상과 저변 확대를 위해 나섰다.
 
현대제철은 지난 7일 중국 충칭시에 있는 따핑중학교에서 유소녀 축구 발전을 위한 한·중 교류 업무협약(MOU)을 맺고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쳤다고 밝혔다. 
 
현대제철 레드엔젤스 선수들과 학생들이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사진/현대제철
 
이 업무협약은 따핑중학교 여자축구부 선수들의 기술발전 및 환경 개선을 위한 것이다. 현대제철은 향후 3년간 축구교실을 운영하는 한편 한·중 유소녀 축구 교류와 축구 관련 용품 지원에 나설 예정이다.
 
MOU 체결에 앞서 현대제철 여자축구단 '레드엔젤스'는 지난 5일부터 따핑중학교를 방문해 유소녀 축구단에게 기본기와 기술을 가르치는 시간을 가졌다.
 
주장인 이세은 선수를 비롯한 레드엔젤스 소속 선수들은 유소녀 축구단뿐 아니라 일반 학생들을 위한 체육 수업도 진행하고 선수들이 생활하는 기숙사의 환경개선을 위한 봉사 활동도 펼쳤다.
 
특히 최인철 감독은 중국의 선수들에게 현대 축구의 흐름을 이론과 실기를 곁들여 재밌게 소개하고 최신 축구 기술도 전수했다.
 
따핑중학교는 충칭시 최초로 지난 1991년 유소녀 축구단을 창단한 학교로 30명의 선수가 국가대표의 꿈을 안고 필드를 누비고 있다.
 
이번 교류는 중국의 '축구 굴기' 정책에 발맞춰 중국내 유소녀 축구의 지평을 넓히는데 도움을 주고자 하는 현대자동차그룹의 스포츠CSR의 일환으로 이번 활동을 시작으로 다양한 스포츠 사회공헌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김영택 기자 ykim98@etomato.com
  • 김영택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