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박진아

toyouja@etomato.com

지금 이 순간, 정확하고 깊이있는 뉴스를 전달하겠습니다.
LG전자, 국내 첫 하이브리드 광파 가스레인지 출시

유지비 저렴한 '빌트인 광파 가스레인지'도 출시

2016-10-17 10:00

조회수 : 1,820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모델이 서울 강남구 도산대로에 위치한 LG 베스트샵 강남본점 매장에서 '하이브리드 광파 가스레인지' 신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LG전자
 
[뉴스토마토 박진아기자] LG전자(066570)가 17일 국내 첫 하이브리드 광파 가스레인지를 출시했다. 이와 함께 빌트인 광파 가스레인지도 내놨다. 광파 가스레인지는 가스를 사용하지만, 일반 가스레인지와 달리 유해가스와 불꽃 없이 음식을 조리할 수 있다.
 
신제품 하이브리드 광파 가스레인지(모델명: BHH3GN)는 기존 광파 가스레인지에 강력한 화력을 구현하는 인덕션 방식의 전기레인지를 추가했다. 광파버너를 사용하는 화구 2개와 3kW 화력의 인덕션 화구 1개를 갖췄다. 3kW 화력의 인덕션은 1L의 물을 2분30초 만에 100℃까지 끓일 수 있다.일반요리는 광파버너로, 강력한 화력이 필요한 요리는 인덕션으로 각각 조리하면 된다.
 
빌트인 광파 가스레인지(모델명: BH3GN)는 화구 3개 모두 가스를 사용하는 광파버너를 적용해 유지비가 저렴하다. 일일 기준 1시간20분씩 사용하면 한 달 유지비는 8000원 수준이다. 기존 가스레인지가 가스로 만든 불꽃으로 조리기기를 가열하는 반면, 광파버너는 불꽃이 아닌 복사열과 빛으로 세라믹 글라스 소재의 상판을 가열해 조리기기를 데운다. 특히 상판과 광파버너를 밀폐구조로 처리했기 때문에 기존 가스레인지에 비해 실내에 방출되는 일산화탄소의 양을 최대 96%까지 줄여준다. 
 
신제품 상판은 독일 쇼트(SCHOTT)사의 블랙 세라믹 글라스를 사용해 고급스러운 감각을 더했다. 전면은 스테인리스 소재를 적용해 깔끔하게 세련된 느낌을 준다. 무엇보다 기존의 빌트인 가스레인지가 놓이던 자리에 그대로 설치할 수 있어 깔끔하고 고급스러운 주방을 연출할 수 있다. 별도의 케이스도 있어 빌트인으로 설치하지 않아도 일반 가스레인지처럼 설치해 사용할 수 있다.
 
LG전자는 "사용편의성도 높였다"며 "사용자는 터치패널을 통해 원하는 화력을 바로 터치거나 손가락으로 밀어서 선택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신제품은 아이들이 제품을 작동시키는 것을 막아주는 '잠금 기능', 원하는 시간에 사용하는 '타이머 기능', 일정 시간 이상 조작하지 않으면 자동으로 전원이 차단되는 '자동 꺼짐 기능' 등을 갖췄다.
 
송승걸 LG전자 키친패키지사업부장 전무는 "차별화한 성능을 갖춘 제품으로 프리미엄 주방가전 시장을 선도하겠다"고 말했다.
 
하이브리드 광파 가스레인지와 빌트인 광파 가스레인지의 출하가는 각각 109만원, 89만원이다.
 
박진아 기자 toyouja@etomato.com
  • 박진아

지금 이 순간, 정확하고 깊이있는 뉴스를 전달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