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임애신

농촌일손부터 재능기부까지…삼성 임직원 "10월은 봉사의 달"

2015-10-06 12:59

조회수 : 3,344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임애신기자] 전세계 삼성 임직원들이 이달 1일부터 21일까지 자원봉사 대축제를 실시한다.
 
지난 1995년부터 시작해 21회를 맞는 글로벌 자원봉사 대축제는 삼성 계열사 사장단 19명, 국내외 3100여개 임직원 봉사팀, 임직원 가족, 협력사와 지역 주민들이 함께 참여한다.
 
올해 삼성의 글로벌 자원봉사 대축제는 ▲농번기 농어촌 자매마을 일손돕기 등 가을맞이 맞춤형 활동 ▲임직원의 업무지식과 취미를 활용한 재능기부 ▲글로벌 자원봉사 등 3대 중점 방향으로 진행된다.
 
삼성전자 브라질법인 임직원이 상파울로에 위치한 아동보호시설에서 아이들을 돌보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사진/ 삼성
 
전국 각 사업장 임직원 1만5000여명은 농번기를 맞은 농어촌 자매 마을의 일손을 돕고 자연과 문화재를 돌보는 가을맞이 맞춤형 봉사활동에 참여한다.
 
삼성전기(009150)는 임직원 1000여명이 16개 자매마을을 방문해 농산물 수확을 돕고, 수확한 농산물을 구매해 16개 복지시설에 전달한다. 삼성카드(029780)는 지난 2~3일 자매마을 일손돕기 봉사캠프를 열고 임직원과 가족 50여명이 경기도 파주 산머루 마을을 방문해 산머루 수확 및 포장활동을 도왔다.
 
삼성중공업(010140) 임직원 2000여명은 '명산 가꾸기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계룡산·노자산 등 사업장이 위치한 거제지역 10개 산의 훼손된 등산로를 정비한다. 제일기획(030000), 삼성물산(000830), 호텔신라(008770) 임직원 400여명은 외국 관광객과 시민들이 많이 찾는 경복궁, 종묘 등 문화재를 청소하고 잡초를 제거할 예정이다.
 
임직원의 업무지식과 취미를 활용한 재능기부도 이뤄진다. 삼성전자(005930) 종합기술원 '신나는 과학놀이마당' 봉사팀은 지난 3일 임직원 모교 중 하나인 울산 선암초등학교를 방문해 편광필름 마술과 진동로봇 제작 대회를 펼쳤다. 수원사업장의 동호회 연합 봉사팀 40여명도 복지시설을 찾아 꽃꽂이, 발마사지, 어르신 스마트폰 교육 등을 실시한다.
 
삼성SDS 임직원 400여명은 어르신과 탈북 주민을 대상으로 PC와 스마트폰 활용 교육을 진행하고, 소년원생에게 인터넷 중독 예방 교육을 하는 등 IT 분야의 재능기부 활동에 나선다.
 
삼성물산 건설부문 임직원 100여명은 평택시에 거주하는 저소득 가정 10세대를 대상으로 도배, 장판, 지붕 수리, 화장실 개보수 등 맞춤형 주거환경 개선 활동을 진행한다. 또 리조트·건설부문 신입사원들도 용인시 저소득 가정의 내부 인테리어 개선에 참여한다.
 
이와 더불어 해외 37개국 90개 사업장에서도 임직원 2만8000여명이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중국삼성은 자매마을의 일손을 돕고 사업장 인근 환경정화 활동에 참가한다. 올해 중국 낙후 지역의 오래된 소학교를 개축하는 '삼성 희망소학교' 사업 10주년을 맞아 오는 18일 임직원과 삼성 희망소학교 학생 220여명이 함께 북경동물원으로 가을 소풍을 갈 예정이다.
 
삼성전자 미국법인(SEA)과 캐나다 법인(SECA)은 16일을 자원봉사의 날로 정하고, 임직원 4500여명 전원이 하루동안 사업장이 위치한 미국 뉴저지, 텍사스, 캐나다 온타리오 지역의 70여개 복지기관을 찾아 배식봉사를 하고 하천 정화, 노숙 청소년 멘토링 등을 전개한다.
 
삼성물산·삼성중공업·삼성화재 싱가폴 법인의 연합 봉사팀 임직원 120여명은 오는 9일 아동 보호 시설을 찾아 벽화그리기, 청소 등 환경 개선과 아동 간식준비 등 봉사를 할 예정이다.
  
임애신 기자 vamos@etomato.com
  • 임애신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