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오세은

ose@etomato.com

안녕하세요 오세은기자입니다
대한항공, 2022년 만료 마일리지 1년 연장키로

마일리지로 운임 일부 결제 등 가능

2022-05-24 09:45

조회수 : 1,048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오세은 기자] 대한항공(003490)이 코로나19 장기화로 마일리지 사용 축소를 감안해 올해 연말 만료 예정인 마일리지 유효기간을 2023년 12월까지 1년 연장한다고 24일 밝혔다.
 
대한항공은 2008년 7월 1일 이후 적립한 마일리지에 대해 10년 후 만료되는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이번 조치에 따라 지난 2012년 1월 1일부터 12월 31일까지 적립돼 올해 만료 예정인 마일리지의 유효기간은 1년 연장돼 2023년 12월 31일 만료된다. 
 
앞서 2010년과 2011년 적립 마일리지는 추가로 6개월을 더 연장해 2023년 6월 30일까지 사용이 가능하다. 해당 마일리지는 6월 중 순차적으로 연장 될 예정이다.
 
대한항공은 일반 항공권 구매 시 운임의 20%를 마일리지로 결제할 수 있는 마일리지 복합결제서비스  '캐시 앤 마일즈' 도 국제선 운항 확대 추세와 더불어 이용 건수 및 재이용률이 꾸준히 증가하는 등 고객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대한항공 스카이패스 마일리지는 보너스 항공권 외에도  △공항 라운지 △초과 수하물 △호텔 숙박 △여행 상품 △KAL 스토어 상품(로고상품) 등의 서비스로도 활용이 가능하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앞으로도 고객들의 다양한 니즈를 충족시키고, 고객 편의를 향상시키기 위해 서비스와 제도를 지속적으로 개선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대한항공 보잉 787-9. (사진=대한항공)
 
오세은 기자 ose@etomato.com
  • 오세은

안녕하세요 오세은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