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박주용

rukaoa@etomato.com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문 대통령, 김오수 사의 수용…지휘부 동반사의는 반려

"대검 차장 중심으로 빈틈없이 책무 다해주길"

2022-05-06 09:30

조회수 : 1,904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3일 청와대 본관에서 열린 국무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뉴스토마토 박주용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6일 김오수 검찰총장의 사의를 수용했다.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서면브리핑을 통해 "문 대통령은 김오수 총장의 사표를 한 차례 반려했지만 스스로 책임지겠다는 뜻으로 재차 사의를 밝혀왔고, 이제는 더 미루기 어려운 상황이 되어 사의를 수용했다"고 전했다.
 
앞서 김 총장은 이른바 '검수완박'(검찰 수사권 완전 박탈)으로 불리는 민주당의 검찰개혁 법안 강행 추진에 반발하며 사의를 표명한 바 있다.
 
다만 문 대통령은 김 총장과 함께 사의를 표명한 검찰 간부들은 검찰사무의 공백으로 인한 국민의 피해가 우려된다는 이유로 사의를 반려했다. 청와대는 "대검 차장을 중심으로 빈틈없이 책무를 다해 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박주용 기자 rukaoa@etomato.com
  • 박주용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