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최유라

cyoora17@etomato.com

반갑습니다. 산업2부 최유라 기자입니다.
(CES 2022)유영상 SK텔레콤 대표 "유선과 IPTV 아우를 것"

노태문 삼성전자 사장과 삼성 제품 견학

2022-01-06 09:11

조회수 : 3,547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라스베이거스(미국)=뉴스토마토 최유라 기자] 유영상 SK텔레콤(017670) 대표가 "융합에 대해 좀 더 구체화하고, 유선, IPTV까지 모두 아우를 수 있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유 대표는 5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 '국제전자제품박람회 2022(CES)' 현장에서 기자들에게 이 같이 밝혔다.
 
유 대표는  "삼성이 가전과 모바일 사업부를 합쳤는데, 우리도 그런 종합적인 서비스를 어떻게 만들어갈지 구상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는 이날 유 대표가 노태문 삼성전자(005930) 사장(MX 사업부장)과 함께 삼성 제품을 둘러본 뒤 소감을 피력하는 자리에서 나온 것이다. 
 
유 대표는 CES 삼성전자 부스를 방문해 갤럭시S21팬에디션(FE), TV, 가전 등을 둘러봤다. 노 사장은 직접 전시된 제품들을 유 대표에게 소개했다. 
 
특히 유 대표는 TV와 스마트폰 제품에 관심을 보였다. 유 대표는 인상적인 삼성의 제품이 무엇이었냐는 취재진 질문에 "스마트 TV가 발달한 부분과 로봇, 삼성의 모바일 제품이 기억에 남는다"고 말했다. 
 
노태문 삼성전자 사장과 유영상 SK텔레콤 대표가 삼성전자 부스를 둘러보고 있다. 사진/뉴시스
 
 
유 대표는 삼성의 로봇에 대해서도 칭찬했다. 그는 "삼성이 로봇 사업팀을 만든 것은 의미가 있다고 생각한다"며 "우리는 서비스 관점에서, 삼성은 제조 관점에서 로봇을 바라보고 있다"고 설명했다.
최유라 기자 cyoora17@etomato.com
  • 최유라

반갑습니다. 산업2부 최유라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