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유승호

peter@etomato.com

산업2부 유승호입니다. 깊이있는 뉴스를 전달하겠습니다.
칠성사이다 제로, 1초당 4캔씩 팔렸다…1억캔 돌파

출시 9개월만 성과…저칼로리 사이다 시장서 62% 점유

2021-11-18 09:46

조회수 : 1,168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칠성사이다 제로 3종. 사진/롯데칠성음료
 
[뉴스토마토 유승호 기자] 칠성사이다 제로가 출시 1년도 채 안 돼서 판매량 1억 캔을 넘어섰다.
 
롯데칠성(005300)음료는 지난 1월말 출시한 탄산음료 ‘칠성사이다 제로’가 출시 9개월여 만에 누적 판매량 1억캔(250㎖ 환산 기준)을 돌파했다고 18일 밝혔다. 1초당 약 4 캔, 매달 1000만 캔 이상 판매된 셈이다.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월부터 9월까지 국내 소매점에서 판매된 ‘저칼로리 사이다의 시장 규모’는 약 455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590% 대폭 성장했다. 칠성사이다 제로는 같은 기간 약 280억원 매출을 달성하며 국내 저칼로리 사이다 시장에서 약 62% 시장점유율로 1등을 차지하며 해당 시장 선도 및 저변 확대에 앞장서고 있다.
 
저칼로리 탄산음료 전체 시장은 칠성사이다 제로, 펩시 제로슈거 등 판매 호조에 따라 올해 9월까지 소매점 기준 약 1600억원 규모로 전년 동기 대비 약 172% 성장했다.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칠성사이다 제로는 국민 탄산음료인 칠성사이다의 71년 제조 노하우를 담은 제품으로 속을 뻥 뚫어주는 청량함을 가진 오리지널의 맛과 향을 그대로 담고 제로 칼로리로 살찔 염려까지 줄여 앞으로도 꾸준한 인기가 기대된다”며 “푸드 페어링을 연계한 마케팅과 온·오프라인 판매 채널 확대에 주력하며 제로 사이다 붐업 조성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유승호 기자 peter@etomato.com
  • 유승호

산업2부 유승호입니다. 깊이있는 뉴스를 전달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