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유승호

peter@etomato.com

산업2부 유승호입니다. 깊이있는 뉴스를 전달하겠습니다.
남양유업, 신규 이사회 재구성 무산(상보)

사내·사외 이사 선임 안건, 의결 정족수 부족 부결

2021-10-29 09:26

조회수 : 2,764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남양유업 본사. 사진/유승호 기자
 
[뉴스토마토 유승호 기자] 남양유업의 신규 이사회 재구성이 무산됐다.
 
남양유업(003920)은 29일 오전 서울 강남구 남양유업 본사에서 임시 주주총회를 열었다.
 
이날 임시 주총에서는 사내이사 3인과 사외이사 1인을 신규 선임하기로 하는 안건을 다뤘다. 하지만 홍원식 남양유업 회장을 비롯한 오너 일가의 의결권 행사가 금지됨에 따라 의결정족수 부족으로 이들 안건은 모두 부결됐다.
 
신임 사내이사 후보자에는 김승언 남양유업 수석본부장, 정재연 남양유업 세종공장장, 이창원 남양유업 나주공장장이 이름을 올렸다. 이어 사외이사 후보자는 이종민 학교법인 광운학원 이사다.
 
유승호 기자 peter@etomato.com
 
  • 유승호

산업2부 유승호입니다. 깊이있는 뉴스를 전달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