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장윤서

https://www.facebook.com/jaela

열심히 취재하고 보도하겠습니다
(영상)대장동 이슈, 민주당에 호재?…이재명 'O' 이낙연 'X'

O·X 팻말로 입장 표명 코너서 반으로 갈라진 민주당

2021-09-30 20:31

조회수 : 4,906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장윤서 기자] 내년 대선을 앞두고 불거진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에 대해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예비후보는 공공이익환수제 추진할 계기를 마련해 줬다며 '호재'라고 판단했다. 반면 이낙연 후보는 이재명 후보가 연관된 사안이라는 점에서 '호재가 아니다'라고 선을 그었다. 
 
이재명 후보는 30일 오후 TV조선이 주최한 '민주당 제20대 대선 경선 후보 방송토론회'에서 사회자가 '대장동 이슈가 민주당에 호재인가' 하는 질문에 O·X 팻말로 입장을 밝혀달라고 하자, O 팻말을 들었다. 
 
그는 "공공개발을 막은 세력이 국민의힘이고 민간개발의 투기이익을 취한 것도 국민의힘"이라며 "국민 여러분께서 공공개발을 꼭 해야 하는 것이구나, 이재명이 열심히 했구나, 민주당 괜찮다고 할 것"이라고 말했다. 
 
반면 이낙연 후보는 X 팻말을 들었다. 그는 "굉장히 복합적인 비리"라며 "진상을 규명하기가 만만치 않은 문제"라고 했다. 
 
이낙연 후보는 "그것이 문재인정부 시기에 있었다고 하는 것이 큰 짐"이라며 "이재명 후보가 성남시장을 할 때 생긴 일이란 것도 짐이 될 것이다. 최소한 호재는 아니다"라고 지적했다. 
 
O 팻말을 든 추미애 후보는 "대장동을 보면서 국민들이 '추미애가 평소 지대개혁이라고 하더니 이런 사태를 예견했구나' 생각했을 것"이라고 했다. 
 
X 팻말을 든 박용진 후보는 "(호재라는) 표현 자체에 동의하지 못하겠다"며 "국민들의 피눈물이 나는 일을 가지고 정치적 호재라고 생각하는 것 자체가 실례"라고 말해, 모두를 부끄럽게 했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경선 후보가 30일 서울 중구 TV조선에서 열린 방송토론회에 앞서 토론 준비를 하고 있다. 사진/국회사진기자단
 
장윤서 기자 lan4863@etomato.com
 
  • 장윤서

열심히 취재하고 보도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