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 'U+초등나라' 출시…스마트 교육 사업 본격화
영유아 대상 '아이들나라'에 이어 초등 교육 콘텐츠 시장도 진출
CEO 직속 스마트교육사업단 출범…언택트 시대 교육 사업 본격화 취지
입력 : 2020-09-10 14:46:36 수정 : 2020-09-10 14:46:36
[뉴스토마토 배한님 기자] LG유플러스가 언택트 시대를 맞아 본격적으로 스마트 교육 사업에 나섰다. 첫 번째 성과로 초등 교육 콘텐츠를 한 데 묶은 'U+초등나라' 서비스를 선보인다. 교과 과정뿐만 아니라 비교과 과정, e북 등 다양한 콘텐츠를 하나의 애플리케이션(앱)에 모아 가정에서의 온라인 교육을 도울 계획이다. 
 
정숙경 LG유플러스 스마트교육사업단장이 10일 온라인 기자간담회에서 발표하고 있다. 사진/간담회 화면 갈무리
 
LG유플러스는 10일 온라인 기자간담회를 열고 초등 교육 가정학습 서비스 'U+초등나라'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영유아를 대상으로 서비스하고 있는 'U+아이들나라' 운영 노하우를 담아 초등학생까지 교육 콘텐츠 서비스 대상을 확대했다. 
 
U+초등나라는 전용 키즈 특화 태블릿인 'U+초등나라 갤럭시 탭 S6 Lite'를 구매하거나, 안드로이드 운영체제 7.0 이상의 태블릿PC에서 부가 서비스 가입 후 앱을 다운받아 사용할 수 있다. 
 
U+초등나라는 6종의 초등 교육 콘텐츠를 하나의 앱에서 제공하는 서비스다. △EBS 스마트 만점왕 △리딩게이트 △키즈타임즈 △문정아중국어 △과학놀이교실 △U+아이들생생도서관 등 초등 정규 교과 과정부터 영어·제2외국어·실감형 콘텐츠까지 담고 있다. U+초등나라 프로젝트 매니저인 이석영 LG유플러스 팀장은 "빠른시일 내에 iOS 모바일과 IPTV, PC에서도 이용할 수 있도록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U+초등나라에는 전국 초등학교에서 온라인 개학 강의 교재를 바탕으로 만든 'EBS 스마트 만점왕' 서비스가 독점 제공된다. 시중에 판매되는 '만점왕' 교재보다 3배 많은 문항을 탑재해 기초부터 심화 단계까지 문제 풀이를 할 수 있다. 
 
'리딩게이트'는 해외 유명 영어 도서 2000여 권을 볼 수 있고, '키즈타임즈'는 미국 공교육 3~5학년 수준으로 구성된 초등 영자신문을 제공한다. '문정아 중국어'에서는 초등학생의 눈높이에 맞춘 놀이에 특화된 중국어 학습 콘텐츠를 담았다. '과학놀이교실'은 1800여 편의 과학 실험과 코딩 영상을 볼 수 있다. LG유플러스가 직접 만든 실감형 콘텐츠인 'U+아이들생생도서관'도 이용 가능하다. 아울러 개인별 메뉴에서는 아이 스스로 학습계획도 세울 수 있고, 목표 달성 시 '젤리쿠폰'을 지급해 자기주도 학습을 돕는다. 
 
LG유플러스는 U+초등나라를 시작으로 본격적으로 스마트 교육 사업을 시작한다. 그 일환으로 지난 7월 13일 최고경영자(CEO) 직속으로 '스마트교육사업단'을 출범하기도 했다. 아울러 빠르게 변하는 스마트 교육 시장 상황에 발맞춰 움직이기 위해 고객 니즈 발굴부터 실제 앱 기획 및 운영까지 사업단 내에서 진행한다. 
 
정숙경 LG유플러스 스마트교육사업단장은 "비대면 언택트 시대에 제대로 교육 사업을 해보자는 취지에서 사업적 의지를 표명하기 위해 CEO 직속으로 출발했다"며 "고객들이 교육을 하려면 LG유플러스를 가야지라는 마음이 들게 좋은 서비스를 만들어 유입 효과를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LG유플러스의 'U+초등나라'. 사진/LG유플러스
 
배한님 기자 bh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배한님

포털·게임 분야에서 읽기 쉬운 기사를 쓰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