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비말차단용 마스크 56개 중 3개 부적합"
35개사 전수조사 결과 발표…액체저항성 시험 부적합 판정
입력 : 2020-07-09 14:27:06 수정 : 2020-07-09 14:27:06
[뉴스토마토 정기종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시중에 판매되고 있는 비말차단용 마스크 35개사 56개 제품 중 2개사 3개 제품이 액체저항성 시험에서 부적합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9일 밝혔다. 
 
이번 발표는 최근 비말차단용 마스크의 물샘 현상에 대한 언론 보도에 따른 시중 유통 제품 전수조사 대상 액체저항성 시험 결과다. 수거 및 검사 대상은 접이형 25개사 40개 제품, 평판형 10개사 16개제품이다. 부적합한 품목 모두 허가 시에는 기준에 적합했으나, 허가 후 마스크 생산과정에서 마스크 본체와 상·하 날개가 적절하게 접합되지 않아 물이 새는 것으로 조사됐다.
 
식약처는 이번 조사 결과에 따라 부적합 제품을 생산·유통한 2개사에 공정 개선을 지시하는 한편, 해당 업체에 대한 제조업무정지 처분 및 부적합 제품에 대한 회수·폐기를 조치할 계획이다. 해당 업체는 소비자 안심을 위해 부적합 제조번호 외 제품 전체에 대한 회수·폐기를 진행할 예정이며, 소비자는 구매한 제품에 대해 해당 업체 고객센터를 통해 교환·환불 등을 안내받을 수 있다.
 
식약처 관계자는 "국민께서 마스크를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도록 시중 유통 중인 마스크에 대한 품질 점검을 더욱 철저히 해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자료/식품의약품안전처
 
정기종 기자 hareggu@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기종

궁금한게 많아, 알리고픈 것도 많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