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검 "'윤석열 절충안', 법무부가 제안한 것"
입력 : 2020-07-09 08:46:12 수정 : 2020-07-09 20:41:13
 
 
[뉴스토마토 최기철 기자] 윤석열 검찰총장이 제안한 '채널A사건 수사' 서울고검장 지휘 특별수사본부 절충안은 법무부가 제시한 안이라고 대검찰청이 밝혔다.
 
대검 관계자는 9일 "지휘권 발동 이후 법무부로부터 서울고검장을 본부장으로 하는 독립 수사본부 설치 제안을 받고 이를 전폭 수용했다"면서 "어제 법무부로부터 공개 건의해 달라는 요청을 받았다"고 말했다.
 
윤 총장은 전날 오후 늦게 이같은 안을 밝혔지만 추미애 법무부장관은  "총장의 건의사항은 사실상 수사팀의 교체, 변경을 포함하고 있으므로 문언대로 장관의 지시를 이행하는 것이라 볼 수 없다"고 거부했다.
 
사진/뉴스토마토

 
최기철 기자 lawch@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기철

오직 진실이 이끄는대로…"반갑습니다. 최기철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