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계 “4대 보험료·전기 요금 납부 유예 환영”
"실효성 확보 위해 지속적인 모니터링 통한 사후관리" 당부
입력 : 2020-03-30 16:41:06 수정 : 2020-03-30 16:41:06
[뉴스토마토 정등용 기자] 중소기업계는 30일 제3차 비상경제회의에서 나온 4대 보험료와 전기 요금 납부 유예 등 코로나19 지원 대책에 대해 환영의 뜻을 나타냈다.
 
중소기업중앙회는 이날 입장 자료를 통해 “코로나19로 인한 급격한 매출 감소와 유동성 위기로 상당수 영세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은 보험료와 전기세 등 유지 비용을 연체해 긴급경영안정자금을 받지 못하는 안타까운 사례가 발생하는 경우가 있었다”면서 “이번 대책 발표로 영세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걱정을 덜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다만,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이 현장에서 실제 체감하는 지원은 다소 부족한 부분이 있으므로 제도의 실효성 확보를 위해 현장의 이행 여부와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통한 사후관리를 강화해 줄 것을 당부한다”고 덧붙였다.
 
사진/중소기업중앙회 
 
정등용 기자 dyzpowe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등용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