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NSC "해외여행 국민 불이익 없도록 외교노력 강화"
"한미 방위비 분담금 협상 조기타결 위해 협의”
입력 : 2020-02-27 17:39:20 수정 : 2020-02-27 17:39:20
[뉴스토마토 이성휘 기자] 청와대 국가안전보장회의(NSC)는 27일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주재로 상임위원회 회의를 개최하고 '코로나19'와 관련, 해외여행 중인 우리 국민들이 부당한 대우나 불이익을 받지 않도록 외교적 노력을 강화해나가기로 했다.
 
청와대에 따르면 NSC 상임위원들은 이날 오후 코로나19 국내외 방역대응 상황을 점검하고 이같이 결정했다. 또한 국내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한 군의 지원을 확대하는 방안도 논의했다.
 
아울러 상임위원들은 지난 24일(현지시간) 미국에서 개최된 '한미 국방장관회담' 결과에 따라 굳건한 한미연합방위태세를 유지하면서 방위비분담금 협상의 조기 타결을 위해 한미 간 더욱 긴밀히 협의해 나가기로 했다.
청와대 전경. 사진/뉴시스
 
이성휘 기자 noirciel@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성휘

‘단순 새 소식’보다 ‘의미 있는 소식’ 전달에 노력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