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유통센터, 행복한백화점 입점 매장 임대료 20% 인하
정진수 대표 "코로나19 피해 극복에 도움 되길"
입력 : 2020-02-26 14:11:10 수정 : 2020-02-26 14:11:10
[뉴스토마토 정등용 기자] 중소기업유통센터가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에 따른 소상공인의 매출 하락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행복한백화점 입점 매장을 대상으로 임대료 20%를 오는 3월부터 3개월 동안 인하한다고 26일 밝혔다.
 
행복한백화점은 중소기업유통센터가 운영하는 곳으로 중소기업 판로지원이라는 공익적 목적을 위해 지난 1999년 서울 목동에 설립됐다.
 
중소기업유통센터는 행복한백화점 임대 매장의 경우 임대료가 영업비용의 약 20%를 차지하는 만큼 이번 임대료 인하 조치가 소상공인의 고통 분담과 양천구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보고 있다.
 
정진수 중소기업유통센터 대표이사는 “소상공인의 고통을 나누고자 시작한 행복한백화점의 20% 임대료 인하 결정이 코로나19 확산으로 직격탄을 맞은 소상공인의 매출 감소와 지역경제 침체를 극복하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사진/중소기업유통센터
정등용 기자 dyzpowe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등용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