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트롯’에 등장한 복면 가수…삼식이 ‘관심 집중’
"노을 멤버" 추측도
입력 : 2020-01-10 09:39:21 수정 : 2020-01-10 09:39:21
[뉴스토마토 유지훈 기자] '미스터트롯'에 출연한 '삼식이'의 정체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지난 9일 오후 방송된 TV 조선 예능프로그램 '미스터트롯'에서는 직장부A 소속 지원자들이 무대를 펼치는 과정이 그려졌다.
 
이날 삼식이는 복면을 쓴 채 등장했고 심사위원들은 당황스러운 표정을 내비쳤다.
 
삼식이는 유현상의 '여자야'를 불렀고, 심사위원들은 "당황스러운데 노래는 잘 한다"며 올 하트를 주었다.
 
심사위원들은 "'미스트롯'부터 함께했던 빡빡이 PD 아니냐" "노을 멤버" 등 다양한 추측을 이어나갔다.
 
이에 삼식이는 스케치북에 ‘NO’라고 써 모두의 추측을 부인하고 자신을 '개인사업자'라고 소개했다. 또한 "결승에 가면 복면을 벗겠다"고 밝혔다.
 
삼식이 출연분. 사진/미스터트롯

 
유지훈 기자 free_from@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유지훈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