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항공사, 사회적경제 활성화기금(I-SEIF) 참여
3년 3억 출연, 인천지역 사회적 경제조직 활성화 지원
입력 : 2019-12-17 14:34:22 수정 : 2019-12-17 14:34:22
[뉴스토마토 조용훈 기자] 인천국제공항공사(사장 구본환)가 '인천지역 사회적 경제 활성화 공동기금(I-SEIF)'에 참여해 인천지역의 사회적 경제조직 활성화와 동반성장 생태계 구축에 앞장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16일 인천시 미추홀구 인천콘텐츠코리아랩에서 열린 '인천지역 사회적 경제 활성화 공동기금 확대 업무 협약식'에는 인천공항공사 구본환 사장, 인천항만공사 홍경선 사장직무대행, 한국환경공단 장준영 이사,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서주원 사장 및 각 기관 관계자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공사는 이날 협약을 바탕으로 '인천지역 사회적 경제 활성화 공동기금(I-SEIF)'에 3년간 3억여 원의 기금을 출연할 계획이다.
 
인천지역 사회적 경제 활성화 공동기금은 지난 2018년 인천시 소재 3개 공공기관인 인천항만공사,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한국환경공단이 공동으로 조성했으며, 이날 인천공항공사의 공동기금 참여를 바탕으로 오는 2022년까지 15억원의 사회적 경제 활성화 기금을 조성할 예정이다.
 
각 기관이 출연한 공동기금은 앞으로 인천지역 사회적 기업의 △사회적 금융투자 △경영환경 개선 △네트워크 구축 △인재육성 지원사업에 사용된다.
 
구본환 인천공항공사 사장은 “이번 협약체결을 통해 인천공항공사는 인천지역의 사회적 경제 조직 활성화와 동반성장 생태계 구축에 앞장설 계획이다”며 “공사는 이번 협약체결 외에도, 지난해 5월 수립한 사회적 가치 실현 전략을 바탕으로 2022년까지 사회적 경제 조직 200 개를 육성하는 등 사회적 경제 활성화를 통한 포용적 성장에 적극 앞장설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인천공항공사는 지난해 5월 공공기관 최초로 '사회적 가치 실현 종합 추진계획'을 수립하고, 올해 5월 국내 최초로 인천공항에 도입된 입국장 면세점 임대료 수익을 활용해 사회적 경제조직 육성 및 해외판로 개척 지원 등 사회 환원 방안을 검토하는 등 공기업으로서 사회적 가치 확대에 앞장서고 있다.

 
오른쪽부터 장준영 한국환경공단 이사장, 홍경선 인천항만공사 사장 직무대행, 구본환 인천국제공항공사 사장, 서주원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사장. 사진/인천공항공사
 
조용훈 기자 joyonghu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조용훈

정부세종청사를 출입하고 있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