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니뮤직, 5G '가상형 실감음악' 서비스 출시…걸그룹 마마무 맞손
입력 : 2019-12-10 10:00:00 수정 : 2019-12-10 10:00:00
[뉴스토마토 김동현 기자] 지니뮤직은 가상형 실감음악 '버추얼 플레이(VP·Virtual Play)' 서비스를 출시한다고 10일 밝혔다. VP는 지니뮤직이 가상현실(VR), 증강현실(AR), 홀로그램 등 정보통신기술(ICT)과 음악 콘텐츠를 융합한 가상형 실감음악 서비스다. 
 
지니뮤직은 이날 360도 3차원(D)·8K VR 기술로 구현한 마마무의 가상형 실감 음악 VP 앨범을 출시했다. 이 앨범에는 '데칼코마니', '고고베베' 등 마마무의 공연 콘텐츠 5곡이 수록됐다. 지니뮤직은 이용자가 1인칭 시점에서 감상할 수 있는 '나만을 위한 콘서트'로 연출·제작했다.
 
조훈 지니뮤직 대표는 "과거부터 음악 플레이어의 기술 혁신은 소비자에게 새로운 음악 콘텐츠의 가치를 제공하며 소비 흐름을 변화시켰다"며 "가상형 실감음악 VP는 시공간 제약 없이 듣고 보고 실감하는 가치를 전세계 음악 팬에게 전달할 것"이라고 말했다. 
 
지니뮤직은 가상형 실감음악 '버추얼 플레이' 서비스를 10일 출시한다. 사진/지니뮤직
 
VP 앨범은 기존 VR 콘텐츠 해상도 보다 5배 높은 150만 픽셀 해상도로 구현했다. 또한 전면 180도로만 볼 수 있던 기존 VR 콘텐츠와 달리 360도·상하 180도 모든 영역에서 VR 영상을 제공한다. 지니뮤직은 이에 맞춰 1인칭 시청에 최적화한 무대를 연출하기 위해 무대 모든 방향에 밴드와 댄서를 배치하고 카메라를 중심으로 무대를 이동하며 펼치는 퍼포먼스를 구성했다. 이번 마마무 VP 앨범 제작에는 가상현실 영상 분할과 동기화 기술을 보유한 알파서클도 참여했다. 
 
마마무 VP 앨범은 앱 형태의 실감음악 콘텐츠와 헤드마운트디스플레이(HMD), 저장용 SD카드, 아티스트 포토북으로 구성됐다. 마마무 VP 앱을 내려받아 제공된 HMD에 스마트폰을 끼우면 이용할 수 있다. 이날부터 온라인과 오프라인에서 예약 판매하며, 가격은 5만5000원이다.
 
지니뮤직은 향후 5년간 진행할 실감형 콘텐츠 생태계 구축 전략도 공개했다. △케이팝(K-Pop) 콘텐츠 기업과 협업 △5세대통신(5G) 기반 가상형 실감음악 서비스 고도화 △글로벌 케이팝 팬덤 대상의 VP 비즈니스 모델을 다각화 등이다. 이를 위해 KT의 슈퍼VR과 협업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LG유플러스, CJ ENM 등과 협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지니뮤직이 10일 출시한 걸그룹 마마무의 가상형 실감 음악 VP 앨범. 사진/지니뮤직
 
김동현 기자 esc@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동현

게임·인터넷 속 세상을 깊이 있게 전해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