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유통센터, 중소기업 재직자 위한 ‘동반성장몰’시행
대-중소기업 간 복지편차 해소 전망
입력 : 2019-11-15 08:00:00 수정 : 2019-11-15 08:00:00
[뉴스토마토 김진양 기자] 중소벤처기업부 산하기관인 중소기업유통센터가 온라인 동반성장몰을 통한 중소기업 재직자의 복지향상을 위해 나선다.
 
중소기업유통센터는 15일 중소기업 재직자 대상으로 동반성장 복지몰을 시범운영한다고 밝혔다. 중소기업유통센터의 동반성장몰을 이용하면 중소기업 임직원도 중소기업유통센터가 엄선한 우수 중소기업 제품을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다.
 
중소기업유통센터가 중소기업 재직자를 위한 동반성장몰을 도입한다. 사진/중기유통센터
 
중소기업유통센터는 지난 2018년부터 우수한 제품을 보유했음에도 판로가 부족한 중소기업을 지원하고자 동반성장몰 사업을 시행했다.
 
동반성장몰은 현대자동차를 비롯한 대기업과 공공기관 임직원이 복지포인트, 신용카드를 활용해 우수 중소기업 제품을 구매할 수 있는 상생형 온라인 쇼핑플랫폼이다.
 
중소기업유통센터는 중소기업 임직원도 사용할 수 있는 동반성장몰을 통해 중소기업 직원에게 대기업형 복지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중소기업유통센터는 36개 대기업?공공기관 근로자가 이용 중인 동반성장몰 운영 경력을 토대로 전국의 중소기업 임직원에게 내실있는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15일에 오픈하는 동반성장몰은 중소기업유통센터 아임스타즈에 가입된 중소기업 임직원, 소상공인이라면 별도의 가입비나 이용료 없이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사내 복지 담당자가 회원가입을 위해 중소기업 확인서와 가입 신청서를 작성 후 메일로 제출하면 직원 수대로 계정을 받게 된다.
 
정진수 중소기업유통센터 대표이사는 ”중소기업 재직자의 복지 향상은 산업생태계 저변 확대를 위해 필수적”이라며 ”일하기 좋은 중소기업을 늘려 우수인력이 중소기업의 문을 자발적으로 두드릴 수 있는 사회를 만들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중소기업을 위한 동반성장몰이 복지시스템 구축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의 해결사 역할을 자처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진양 기자 jinyangkim@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진양

안녕하세요. 뉴스토마토 산업1부 김진양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