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년사)김덕수 KB국민카드 사장 "올해 1등 위한 마지막 골든타임"
입력 : 2015-01-02 17:26:49 수정 : 2015-01-02 17:26:49
[뉴스토마토 김민성기자] 김덕수 KB국민카드 사장(사진)은 2일 "2015년은 1등카드사가 되기 위한 마지막 골든타임"이라며 "2017년까지 재도약의 기반을 마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 사장은 이날 신년사를 통해 이같이 밝히고 "2015년은 KB국민카드의 기본 체질과 핵심역량을 강화하는 해로 설정했다"고 말했다.
 
아울러 "임직원 모두가 변화해야만 생존할 수 있다는 의미인 '천하지사 불변즉멸(天下之事 不變則滅·)'을 가슴에 새겨야한다"며 "2015년 한 해가 불변즉멸의 정신을 통해 KB국민카드가 1등 카드사가 되기 위한 소중한 시간이 될 수 있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김 사장은 ▲고객가치 중심의 인프라 강화 ▲전사적 효율성 혁신 ▲리스크 관리 최적화 ▲미래성장 기반 확대 등을 중점과제로 정했다.
 
또 KB국민카드에 ‘성공 DNA’를 심기위한 환경을 만드는 데 노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그는 "‘자긍심’을 주요 테마로 하는 ‘Basic & Smart 2015’ 운동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라며 "이를 통해 다시 한번 체크카드 시장점유율과 국가고객만족도(NCSI) 신용카드부문에서 1위를 반드시 달성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민성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