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카드, 소외 계층 어린이 위해 크리스마스 선물 전달
입력 : 2014-12-23 09:38:00 수정 : 2014-12-23 09:38:09
◇지난 22일 오후 서울 종로구 KB국민카드 본사에서 열린 '행복한 KB산타마을 선물 공장' 행사 후 김덕수 KB국민카드 사장(왼쪽)이 사단법인 '함께하는 사랑밭' 홍보대사 방송인 배수연 씨(가운데)와 사단법인 '함께하는 사랑밭' 서형덕 회장(오른쪽)에게 소외 계층 어린이들을 위한 크리스마스 선물 세트를 전달하고 있다 (사진=KB국민카드)
 
[뉴스토마토 김민성기자] KB국민카드는 지난 22일 오후 서울 종로구 KB국민카드 본사에서 소외 계층 어린이들을 위해 크리스마스 선물 200세트를 제작하는 ‘행복한 KB산타마을 선물 공장’ 행사를 가졌다고 23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김덕수 KB국민카드 사장 등 임직원 60여 명과 사단법인 ‘함께하는 사랑밭’의 홍보대사 방송인 배수연씨가 함께 참여했다.
 
참가자들은 KB국민카드 임직원들이 손수 제작한 탁상용 시계와 학용품, 책, 조립식 블록 완구, 과자 등으로 구성된 크리스마스 선물 200세트를 제작했으며, 제작된 선물들은 사단법인 ‘함께하는 사랑밭’과 연계된 지역아동센터 어린이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이와 함께 KB국민카드는 소외 계층 어린이들의 따뜻한 겨울나기에 도움을 주고자 기부금 2000만원도 사단법인 ‘함께하는 사랑밭’에 전달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민성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