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에어 "대한항공 연결편 승객, 한번에 수속하세요"
입력 : 2020-12-02 09:31:41 수정 : 2020-12-02 09:31:41
[뉴스토마토 김지영 기자]진에어가 대한항공으로 환승하는 연결편 고객을 위해 탑승 수속 서비스를 일원화한다.
 
진에어는 대한항공과 연결 탑승 수속 서비스인 IATCI(Inter-Airline Through Check-In) 협약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국내 저비용항공사(LCC) 중 이 서비스를 도입한 건 진에어가 처음이다.
 
IATCI는 연결 항공편 이용 승객이 처음 수속한 정보로 최종 목적지까지 좌석 배정, 탑승권 발급, 수하물 탁송을 할 수 있는 서비스다.
 
진에어가 대한항공과 IATCI 협약을 체결하고 탑승 수속 일원화 서비스를 제공한다. 사진/진에어
 
국제선 전 노선이 대상이며 이에 따라 진에어와 대한항공을 이용해 환승하는 승객은 환승 지점에서 수하물을 다시 찾아 부치거나 좌석을 따로 배정받는 수고를 하지 않아도 된다.
 
진에어는 이번 서비스 도입으로 승객의 편의 향상은 물론 환승 수요 유치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진에어 관계자는 "고객의 편리한 여행을 위해 앞으로도 다양한 서비스를 개발하겠다"고 밝혔다. 
 
김지영 기자 wldud91422@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지영

알고 싶은 정유화학·항공업계 소식을 발 빠르게 전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